'절대그이'가 5월 수목극 편성을 확정지었다. '배가본드'는 9월 방송은 변동 없으나 금토극 편성으로 바뀌었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9일 일간스포츠에 "SBS 수목극 5월 라인업이 '절대그이' '시크릿 부티크'로 결정됐다. 당초 9월 편성이었던 '배가본드'는 9월 금토극으로 바뀌었고 9월 수목극은 '미씽'으로 결정됐다"고 밝혔다.

'절대그이'는 와타세 유우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로 사랑의 상처로 차가운 강철 심장이 돼버린 특수 분장사 다다와 빨갛게 달아오른 뜨거운 핑크빛 심장을 가진 연인용 피규어 영구가 펼치는 후끈후끈 말랑말랑 달콤 짜릿 로맨틱 멜로다. 여진구·민아·홍종현이 출연하며 이미 모든 촬영을 끝냈다. 

'배가본드'는 '열혈사제' '녹두꽃' '닥터 룸'을 잇는 9월 금토극 편성을 받았다. 5월 내 촬영 종료를 목표로 하고 사전 작업을 마쳐 넷플릭스와 논의한 뒤 9월 동시 공개를 목표로 한다.

'미씽'은 '기름진 멜로' 박선호 PD가 연출하고 '리턴' 최경미 작가가 글을 쓴다. 이성적인 4차원 휴직 중인 형사와 새벽 2시 감성의 순정마초 강력형사팀 형사가 20년 동안 이어온 토막살인 사건 해결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버디물. 동시에 개별적 실종 사건들과 토막살인 사건이 씨줄과 날줄처럼 얽혀 범죄 이면에 숨겨진 진실을 파헤치는 사회파 범죄 스릴러이다.

이로써 SBS 드라마국은 월화·수목·금토까지 연말 라인업이 채워졌다. '낭만닥터 김사부2'가 연말 월화극·김유진PD 이희명 작가의 작품이 수목극·이정흠 PD 김은형 작가의 '아무도 모른다'가 금토극으로 자리를 꿰찼다. 

====


절대 그이 5월 수목, 미씽 9월 수목, 배가본드 9월 금토 확정이네
생각보다 습스가 금토에 힘 많이 주는 듯ㄷㄷ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 디미토리 전체 게시판 이용규칙 (10/27 추가) 9435 2019.01.01 243044 55
전체공지 ✐ 디미토리 회원가입 오픈 2017.02.25 67623 71
공지 전체규칙 6번 고나리/눈치주기/취좆금지 위반 ▶ 최종 경고 2019.12.28 4924 39
공지 정보 2018년 한드방 드라마 결산 결과 45 2019.01.07 6418 8
공지 2018년 한드방 드라마 결산 (투표마감) 52 2018.12.29 4348 6
공지 ★스포금지★불판에서 원작이야기 및 스포 하지마세요★ 2018.06.22 9712 21
공지 잡담 배우글 관련 공지 (필독) 30 2018.01.10 5617 7
공지 자료 2017년 한드방 드라마 결산 결과 46 2018.01.02 5839 12
공지 드라마 게시판 규칙 61 2017.12.17 29055 10
모든 공지 확인하기()
43471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엠비씨가 시작도 전부터 메이킹 시간 예고하길래 키스신 언제나오나 그거만 생각함 2019.10.31 44 0
43470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제작진이 연기 못하는 사람 주연으로 뽑은것도 문제여 8 2019.10.31 667 0
43469 잡담 동백꽃필무렵) 동백이 엄마랑 같이 살았으면 좋겠어ㅠㅠ 4 2019.10.31 1112 0
43468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메이킹 안 본 톨들이랑 겸상안해 본체 포인트 잘알 6 2019.10.31 345 0
43467 잡담 동백꽃필무렵) 나 사실 첨에 공효진 강하늘 둘이 안어울린다고 생각했어ㅋㅋ 6 2019.10.31 1053 1
43466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이 드라마 볼때마다 심즈 생각남 ㅠㅠ 2019.10.31 129 0
43465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오늘 회차도 좋았지만 메이킹이 ㄹㅇ이었다 7 2019.10.31 291 2
43464 잡담 동백꽃필무렵) 아 근데 제시카 너무 미친년같았어 ㅋㅋㅋㅋ; 1 2019.10.31 1224 0
43463 잡담 동백꽃필무렵) 오늘 또 작가가 참 대사 잘 쓴다고 감탄했다. 2 2019.10.31 756 0
43462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메인보다 여주다네 얘기가 더 재밌다고 느끼는 날이 오다니 3 2019.10.31 351 0
43461 잡담 동백꽃필무렵) 동백이, 그리고 동백이 엄마 6 2019.10.31 1219 0
43460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하루 연기 나만 거슬리는 줄 알았어 (불호글 주의) 8 2019.10.31 381 0
43459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여태는 단오가 쉐도우에선 거의 안아프고 스테이지에서만 심장이 아팠잖아 1 2019.10.31 387 0
43458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작가 역량부족 +하루연기존못 이둘이 한꺼번에 오니까 진짜 환장 1 2019.10.31 142 0
43457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오늘 회차 너무 좋다 정말 ㅠㅠㅠㅠㅠㅠ 5 2019.10.31 113 0
43456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하루랑 단오 둘다 너무 예쁘다 1 2019.10.31 57 0
43455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나만 하루연기 괜찮았어?ㅠㅠ 40 2019.10.31 521 0
43454 잡담 동백꽃필무렵) 근데 너무 귀엽지않아ㅠㅠ?ㅋㅋㅋㅋ 5 2019.10.31 1011 0
43453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오늘 느낀 스테이지의 잔인함ㅠㅠㅠㅠㅠㅠ 3 2019.10.31 290 4
43452 잡담 어쩌다발견한하루) 전작떡밥 말고 남은 회차 못 채우나?? 1 2019.10.31 100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35 336 337 338 339 340 341 342 343 344 ... 2513 Next
/ 2513

Copyright ⓒ 2017 - 2020 dmito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