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유머
https://www.idomin.com/news/articleView.html?idxno=811328

창원에 본사를 두고 있는 중견 건설업체 동원건설산업(주)이 최종 부도 처리됐다. 지역 경제계는 경남 도내에서도 '김진태(강원도 레고랜드)발 금융 위기' 여파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것 아니냐며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장기영 동원건설산업 대표는 회사가 최종 부도 처리됐다고 29일 밝혔다. 장 대표는 "지난 28일 경남은행에 도래한 어음 22억 원을 막지 못하면서 부도 처리됐다"며 "위기를 이겨내기 위해 각고의 노력을 경주했지만 결국 최종 부도를 면치 못했다"고 말했다.

동원건설산업은 2000년부터 22년간 지역을 기반으로 건설업을 일궈온 업체다. 전국 도급 순위 388위로 연 매출은 700억 원대에 달한다.

동원건설산업은 공사 금액 대부분을 PF(프로젝트 파이낸싱·금융 기관이 사업성과 미래 현금 흐름을 보고 투자금을 지원)로 마련했다. 그러나 올 6월부터 금융기관 대출 심사가 엄격해지고, '김진태발 금융위기'로 PF 시장이 얼어붙으면서 유동성 위기에 몰렸다.

동원건설산업은 시중은행에서 이미 준공된 건물조차도 대출을 해주지 않자 자구책으로 연 이자 30%가 넘는 사금융에서 자금을 끌어 썼다. 그러나 결국 높은 이율을 감당하지 못해 부도가 났다.

현재 진행 중인 공사도 중단 위기에 처했다. 동원건설산업이 도내에서 공사 중이거나, 계획 중인 곳은 창원시 회성동 복합행정타운을 비롯해 현동·양덕동 상가 등이 있다. 이들 사업은 예정된 공사 금액만 600억 원 규모다.

지역 건설업계는 동원건설산업 부도로 협력업체 직격탄, 공사 중단에 따른 혼란 등 파장을 우려하고 있다. 또 지역 건설업계는 동원건설산업 부도에 김진태발 금융 위기뿐만 아니라 누적된 금리 인상, 은행권 대출 제한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고 있다.

대한건설협회 경남도회 관계자는 "부도 업체의 공사 형태가 공동 도급이라면 일부 구성원이 손해분을 메우면서 공사를 이어갈 수 있다"며 "다만 단독사업일 경우 공사 진행이 굉장히 어렵게 된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올해 건설업계는 철근 등 자잿값 폭등, 레미콘·철근콘크리트업계 파업 등으로 실질적인 조업 일수가 적었다"며 "금융권 대출 제한으로 공사 대금 지급이 어려워지면서 이런 안타까운 일이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비회원은 댓글 열람이 불가능합니다. 로그인 해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전체 【영화이벤트】 25주년 리마스터링 🎬 <타이타닉> 모녀 & 커플 시사회 초대 이벤트 94 2023.01.26 5330
전체 【영화이벤트】 이동휘 X 정은채 🎬 <어쩌면 우린 헤어졌는지 모른다> 시사회 초대 이벤트 34 2023.01.19 16894
전체 [⭐] 다크모드 기능 업데이트 (23/01/24) 2022.04.28 28368
전체 디미토리 전체 이용규칙 2021.04.26 373082
공지 🚨 시사, 정치, 정책관련 게시물/댓글 작성금지 2022.03.31 225961
공지 🔎 이슈/유머 게시판 이용규칙 2018.05.19 797795
모든 공지 확인하기()
349678 이슈 NCT DREAM 제노,지성 ‘Bluecheck’챌린지 23:19 11
349677 유머 피리 부는 오리 유아차 3 23:17 112
349676 유머 한국피자를 본 이탈리아인의 복수.jpg 11 23:13 555
349675 이슈 SM 소속 시절 '플라이 투 더 스카이' 근본곡은? 39 23:07 331
349674 유머 서양에서 밈이 되어버린 상남자.jpg 4 23:05 858
349673 이슈 아이를 위한 지구는 없다 3 23:04 349
349672 이슈 유튜버 승우아빠 게스트 논란.jpg 16 23:02 1568
349671 기사 광주 근린공원 화재... "외국인들 춘절 맞아 폭죽놀이" 9 22:58 600
349670 이슈 2년 3개월 만에 '실내 마스크 의무 착용'에서 자율로 전환 29 22:54 1224
349669 이슈 이번 열풍은 열풍도 아닌 90년대 슬램덩크 21 22:51 981
349668 이슈 역대급 게스트 나온 다나카 유튜브 9 22:49 1365
349667 유머 읽던 작품이 15금인걸 알게 된 독자 12 22:48 1294
349666 유머 샘 스미스의 본색에 모두가 정신 못차리던 시절 8 22:47 1052
349665 이슈 부산 동부 경찰서 할머니 사건 뒷이야기 33 22:47 1747
349664 유머 중소 다니면 당황스러운 상황 8 22:43 1505
349663 이슈 이번 주말 가장 의견 갈리는 주제 57 22:39 1745
349662 이슈 왜 은발/백금발 캐릭터들은 다 매력있을까 26 22:30 1199
349661 이슈 저는 추노옹호론자가 아니라 프로좆소혐오아티스트예요.twt 3 22:28 792
349660 이슈 핵이빨 수아레즈의 영화같은 실제 러브스토리 8 22:26 730
349659 유머 유재석은 해도 되고 제시가 하면 안되는것. 11 22:24 1933
 목록  BEST 인기글
Board Pagination 1 2 3 4 5 6 7 8 9 10 ... 17484
/ 17484

Copyright ⓒ 2017 - dmito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