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존의 오스카 노미 유력작들 보면 기생충 제외 사실상 백인 파티고,

지금 주요 후보로 급부상하고 있는, 작은 아씨들이나 1917의 구성 역시 마찬가지



그나마 연기쪽이

아콰피나 - 신시아 에리보가 프론트러너 정도는 아니더라도, 유력군 정도니.. 구성에 있어

다양성을 좀 더 더해주는 정도가 될듯



이게 나쁘다는게 아니라, 이런 구성 현상이, 차후에 어떤식으로 작용될지 궁금함

분명 누군가는 반사이익을 누리거나, 반대로 쏠림 현상 때문에, 불운하게 고꾸라지는 영화도 나올 텐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 디미토리 전체 게시판 이용규칙 (10/27 추가) 7119 2019.01.01 211500 40
공지 【필독】 갑분싸 병크 댓글 금지 - 멀쩡한 글에 병크 끌올해서 글 망치고 댓망진창 만드는 행위 67 2019.03.25 17733 33
공지 19금 게시글 주의 안내 2018.06.17 5229 9
공지 정보 국내연예인 관련 공지 207 2018.05.26 8098 26
공지 정보 헐리우드 게시판 이용규칙 정비중 (Update 19/01/05) 36 2017.12.27 35231 5
모든 공지 확인하기()
36069 잡담 뭔가 SAG 배우 수상이 좀 재미를 줬으면 좋겠다 15 2020.01.13 492 0
36068 잡담 선호 투표제라서 기생충이 가장 유리하긴 함 18 2020.01.13 1226 2
36067 잡담 원어할 음향 부문 더블노미 이유 아는분? 2020.01.13 61 0
36066 잡담 생각할수록 제이로는 진심 짠하다. 10 2020.01.13 892 1
36065 잡담 연기상 후보 들지말지 하다가 결국 들어서 좋은 2명 1 2020.01.13 242 0
36064 잡담 코믹스 기원으로 거의 모든것을 다이룬 조커 7 2020.01.13 228 2
36063 잡담 난 조커는 최다노미만 시켜주고 물먹일 것 같은 느낌 강하게 든다 25 2020.01.13 683 2
36062 잡담 진짜 촉이와 작품상 기생충일것같아 40 2020.01.13 1401 6
36061 잡담 남조 후보 진짜 역대급이네 11 2020.01.13 619 1
36060 잡담 갠적으로 가장 이해 안되는 노미 13 2020.01.13 827 2
36059 잡담 결국 작품상은 스크리너 캠페인으로 갈릴거 같은데 2020.01.13 123 0
36058 잡담 각색 누가탈거같애? 13 2020.01.13 332 0
36057 정보 2020 아카데미 시상식 최다 후보 지명 영화들 有 3 2020.01.13 505 1
36056 잡담 아카데미 노인네들 허슬러도 안 봤을듯 16 2020.01.13 842 3
36055 정보 아카데미 주요 작품들 노미네이션 개수 15 2020.01.13 474 3
36054 잡담 난 작품상 뭔가 조커가 받아갈 것 같아 15 2020.01.13 573 0
36053 잡담 결국 감독상 마지막 한자리는 조커의 것이었네 1 2020.01.13 231 0
36052 잡담 후보 오른 거 보니 작품상 조커 vs 기생충도 가능할듯도 3 2020.01.13 346 0
36051 잡담 주,조연 더블 노미니 12년만이라네 (한순이) 10 2020.01.13 573 3
36050 정보 이제봤는데 토드 필립스가 결국 감독상 노미니되었구나 2 2020.01.13 184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3 54 55 56 57 58 59 60 61 62 ... 1861 Next
/ 1861

Copyright ⓒ 2017 - 2020 dmito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