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www.youtube.com/watch?v=Gb2hcYaPEqQ


서울시의 '사회적 거리두기 비상조치'와 수도권 확진자 급증에 따라 부득이하게 이번 주말 예정했던 정기공연인 '2020 서울시향 윌슨 응과 양성원 1,2'을 비대면 온라인 생중계로 전환하게 되었습니다.

 

지휘 윌슨 응 Wilson Ng, conductor

첼로 양성원 Sung-Won Yang, cello

 

프로그램

📌 스티브 라이시, 나무 조각을 위한 음악

Steve Reich, Music for Pieces of Wood

 

20세기 중반, 최소한의 요소로 만든 미니멀리즘 음악은 이성에의 강요보다는 원초적인 감각에 호소하여 큰 주목을 받았다. 스티브 라이시는 그 선구자 중 한 사람으로, 타악기 연주자 출신답게 특히 리듬에 집중했다. ‘나무 조각을 위한 음악은 다섯 명의 연주자가 나무 막대를 두드려 소리를 내는 타악기인 클라베스를 연주하는 작품이다. 다섯 연주자는 서로 다른 리듬 패턴을 반복하며 연주하지만, 감상자는 이와 달리 모든 파트가 더해져 악보에 적혀있지 않은 새로운 패턴과 선율을 인지하게 된다. 이것이 라이시가 1960~70년대에 추구했던 효과이다.

 

📌 존 케이지, 두 번째 구성

John Cage, Second Construction

 

존 케이지의 네 명의 타악기 연주자를 위한 두 번째 구성’(1940)은 방울, 마라카스, 스네어 드럼, , 탐탐, (gong), 철판, 피아노 등이 사용된다. 음정을 가진 악기들이 리드미컬한 주제를 만들고, 이 주제는 복잡한 폴리리듬으로 발전하면서 곡 전체에서 반복적으로 등장한다. 존 케이지는 이러한 진행에 대해 새로운 순서를 가진 푸가라고 말했다. 음향적으로는 공을 말렛으로 친 후 물에 넣었다 빼내면서 자연스러운 글리산도를 만들고, 피아노의 현에 손을 대거나 이물질을 끼워 타악기 효과를 만드는 등, 여러 독특한 효과들을 들을 수 있다.

 

📌 하이든, 첼로 협주곡 제1

Haydn, Cello Concerto No. 1 in C major, Hob. VIIb: 1

 

하이든의 첼로 협주곡 1은 첼로의 조율과 무리 없는 음정 간격 등 첼로만의 특징을 고려하고 그 장점이 효과적으로 발휘될 수 있도록 작곡된, 진정한 첼로를 위한 작품이다. 이 작품은 오랫동안 분실된 것으로 알려져 있었으나, 1961년에 프라하에서 발견된 이후 첼리스트의 기본 레퍼토리가 되었다. 이 곡은 1761~65년 사이에 작곡된 것으로 생각되며, 고전음악의 형식인 소나타와 바로크 시대의 합주협주곡 형식이 결합된 과도기적인 특징을 가지고 있다. 극적인 대비와 서정적인 선율에서는 CPE 바흐의 첼로 협주곡으로부터 받은 영향도 보인다.

 

📌 슈베르트, 교향곡 제5

Schubert, Symphony No. 5 in Bmajor, D. 485

슈베르트의 교향곡 5은 그의 교향곡 중에서 편성이 가장 작다. 이것은 이 곡을 초연한 아마추어 오케스트라를 고려한 것이지만, 의도적으로 모차르트의 교향곡 40번 초판과 동일하게 맞춘 것으로 보인다. 당시 슈베르트는 모차르트의 음악에 심취해 있었으며, 2악장 주제는 모차르트의 바이올린 소나타 25번의 3악장과 매우 비슷하고, 3악장은 모차르트 교향곡 40번 의 3악장을 연상시키는 요소가 많다. 음악적인 내용이 한층 가볍고 밝은 것 또한 모차르트의 영향이다. 그렇지만 선율이 가진 서정미는 감출 수 없는 슈베르트 고유의 것이다.

 

📚 프로그램 노트 제공 : 송주호(음악 칼럼니스트)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재테크방 공지 추가 & 운영관련 답변 (수정) 989 2021.04.13 13107
전체공지 '정치' 관련 게시물 이동처리 관련 사과문 942 2021.04.12 13392
전체공지 🚨 고나리/눈치주기/취존 규칙위반 신고 안내 56 2021.03.20 22862
전체공지 디미토리 전체 이용규칙 15219 2019.01.01 516751
공지 토리정원 공지 127 2018.04.19 43673
모든 공지 확인하기()
961 공연 Philharmonix - Swing On Beethoven 2021.04.10 22
960 공연 Andreas Ottensamer & Julien Quentin – 멘델스존 : Lieder ohne Worte, Op. 62/6 (외 2곡) 2021.04.10 16
959 공연 임동혁, 김선욱, 선우예권 : 라흐마니노프 - 여섯 개의 손을 위한 로망스 4 2021.04.09 100
958 공연 [KBS 클래식] 황수미 - 첫사랑 1 2021.04.09 26
957 공연 최근 4/3 TV 예술무대 양인모의 현의 유전학 (다시보기 가능) 1 2021.04.08 25
956 공연 김광민 & 대니구 - 학교 가는 길 / 사랑하기 때문에 / 지금은 우리가 멀리 있을지라도 (외 2곡 더) 2021.04.07 29
955 공연 김선욱 - 베토벤 피아노 소나타 17번 템페스트 3악장 / 브람스 첼로 소나타 1번 3악장 (+ 한재민) 1 2021.04.07 61
954 공연 김정원 - 형을 위한 노래 / 첫 눈처럼 너에게 가겠다 / 쇼팽 왈츠 in C# minor op.Posth 2021.04.07 31
953 공연 손여은 - Love Affair O.S.T (Piano Solo) / 쇼팽 왈츠 op.64 No.2 / 베토벤 비창 2악장 2 2021.04.07 83
952 공연 손열음 - 이상한 짓 한번.. 해봅니다 | Let’s get it transposed! (우아한 유령 래그) 2 2021.04.06 153
951 공연 [양인모] 카미유 생상 / 죽음의 무도, 작품40 2 2021.04.06 72
950 공연 (작년 4월) Everything Is OK with Antenna : 정재형 2021.04.05 48
949 공연 [live] 통영국제음악제 / 작곡가 강석희를 그리며 2021.04.04 34
948 공연 [오늘 17시 live] 통영국제음악제 / 아시아 작곡가 쇼케이스 1 2021.04.03 53
947 공연 (live 시작) [통영국제음악제] 백주영 & 이진상 듀오 리사이틀 6 2021.04.03 74
946 공연 프로 피아니스트가 살면서 쳐본 가장 어려운 곡은? (피아니스트 신창용) 2 2021.04.02 297
945 공연 [KBS 클래식 / 안디무지크] 양인모 (바이올리니스트) 1 2021.03.31 34
944 공연 [다 모인 건, 첨이야!] 임선혜 - 나는 나만의 것 (뮤지컬 '엘리자벳') '독일어VER' Live Clip 1 2021.03.31 100
943 공연 [불판] 돌아왔다! 세 계 피 아 노 의 날 ! (끝남) 473 2021.03.28 953
942 공연 자룡 활 쏘는 대목 (적벽가) 2021.03.28 6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 Next
/ 50

Copyright ⓒ 2017 - 2021 dmito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