ㅊㅊ ㅉㅃ 






최근 1987 피해자 보이콧 글 보고

혼란스러워하는 게녀들 많더라.

(안유가 누군지, 정확히 어떤 문제가 있는지)


그래서 개인적으로 자료를 좀 찾아봤는데,

읽어보니

왜 강용주씨가 보이콧 선언을 하셨는지

이해가 되더라고.

그래서 다른 게녀들도 보고

도움됐으면 해서 글을 적어봐.


기대하던 영화라 나도 참 안타깝지만

꼭 짚고 넘어가야 할 문제라 생각해.

그러니 다들 천천히 한번 읽어보길 바래.

간단하게 적었으니 읽는데 어려움은 없을거야.






1.jpg





민주항쟁 피해자 중 한명인 강용주 의사.

그는 최근, 영화 "1987" 보이콧 선언을 했어.

그 이유가 되는 배경은 아래와 같아.




고문관들의 지속적인 폭행과

정신적 압박에 시달린 강용주는

그들이 시키는대로 법정에 서서 말한다.


’나는 빨갱이며 간첩이다’


이 발언을 끝으로 강용주는

14년 간 감옥살이를 하게됐다.


이 글의 주요인물인 '안유'.

'안유'는 강용주에게 전향공작을 강행.

/전향공작:사상, 이념을 어떤 목적을 위해 꾸밈/

애초에 간첩이 아닌 강용주는,

전향을 거부했고

이로 인한 처벌로 무기징역을 선고 받았다.



이게 전두환의 구미유학생 간첩단 조작 사건이다.

/학생운동을 막기위해 간첩을 조작, 여론몰이함/

http://snu.osasf.net/items/show/185




2.jpg

3.jpg




출처-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10&oid=032&aid=0002832108



안유는 87년 6월항쟁

(영화 1987에서 다루는 내용)

이후에도

5년 간(~1992년) 전향공작을 저질렀다.





4.jpg


5.jpg

6.jpg



출처-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sec&sid1=110&oid=469&aid=0000200656



오늘날, 1987이라는 실화 바탕의 영화가 개봉.

그 영화에는 안유라는 실존인물이 등장한다.


사실 영화는 안유 역에 큰 비중을 두지 않는다.

하지만, 안유는

박종철 사건을 외부에 처음 알린 주요인물

 ’내부고발자’로 등장한다.

내부고발자 '안유' 이건 거짓 아닌 진실이다.


문제는,


'안유'가 당시에도

그 이후에도

고문관이였다는 사실이

영화에 적시되지 않았다는 것.

또, 이 영화를 통해

안유라는 인물을 의인으로 생각하는

소비자가 나온다는것.




7.jpg



출처:http://m.ohmynews.com/NWS_Web/Mobile/at_pg.aspx?CNTN_CD=A0001684418#cb


강용주씨는 안유가 의인인 면만 보여지는것에

작품 미화를 주장, 최종 보이콧을 선언했다.


(* 안유를 연기한 배우=최광일 )

(* 영화에서 유해진 상관역 )

(* 실존인물 이름으로 나옴 )




8.jpg








이 역할에 대한 실 관람객들의 후기이다.

(보이콧 사태를 모르는 사람들의 후기임)


https://blog.naver.com/9338043/221172564233




9.jpg

https://blog.naver.com/heated88/221170673048


10.jpg


비중은 없으나, 내부고발자로 나오니

나라를 위해 희생한 긍정적인 인물로 비춰짐.

(이외에도 각종 커뮤니티에서 '고지식하고 원리원칙을 철저히 지키는 사람이 진실을 밝히기 위해 결정적 역할을 한다'

'교도관의 신념을 지키다가 나중에는 정의를 위해 자신이 도움을 줄 수 있는 선에서 도와주는 사람이다' 식으로 

안유를 좋게 봤던 후기들도 많이 보임)



이렇다보니 영화가 다루는 주 핵심인물

박종철, 이한열 열사 유가족분들은

영화를 꼭 봐주길 바라는 반면,

다른 피해자분(들)은

영화를 반대하는 상황이 초래함.



강용주 의사 인터뷰 1
http://www.huffingtonpost.kr/2017/05/14/story_n_16600552.html

강용주 의사 인터뷰 2

http://m.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629311.html?_fr=tw#cb



11.jpg


13.jpg


14.jpg



현재까지도 보안관찰법과 싸우고있는 강용주씨.




15.jpg


16.jpg


그리고


6월 항쟁 피해자 분들의 인터뷰.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798228.html

1987은 이분들의 이야기를 토대로 만들어짐.

이 기사를 보면 '안유'라는 인물이 조금 다르게

표현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18.jpg


용감한 제보, 비밀제보자.


안유는

내부고발자로써 큰 일을 한 인물이 맞다.

하지만, 이면이 존재한다.

그 이면엔 또 다른 희생자가 있었다.


강용주에게 안유는 당시에도, 그 이후에도

자신을 고문하고 전향공작을 강요한

인물인 것이다.


강용주와 피해자들의 발언이 없었다면

안유는 어떤식으로 후대에 기록될까.



----------------


- 개인생각 -


직접 찾아보고 느낀건

내가 과연 피해자였어도 이 영화를

긍정적인 시선으로 볼 수 있을까 하는 거임.


영화를 직접 보고 나온 사람들조차

안유에 대한 평가가 갈리는데

미화다/아니다를 제3자인 우리가 논하는건

해당 사건 피해자들에 대한 도리가 아닐뿐더러

피해자를 알리고자 만들어진 영화에,

또 다른 피해자가 고통을 받는것은

좀 모순적이다 하는 생각이 듬.


다 떠나서

실 관람객 중 안유를 좋은 인물로

여기는 사람들이 나온다.

이것부터 문제라 여겨짐.

쭉빵 외 다른 커뮤에서도

'좋은 사람으로 그려지긴하더라'는

말들이 보임.

이게 단순히 나 하나만 미화로 느끼지 않았다

해서 괜찮을 문제일까. 궁금해짐.


하지만,

영화의 전체를 관통하는 주 내용은

박종철 고문치사사건임.

세세한 고증을 떠나 꽤 잘만들어진 영화인것은 분명함.

그러니 그래도 난 영화를 보겠다 하는 사람들은

이 내용을 인지하고, 좀 더 찾고, 공부한뒤에

영화를 보러가길 추천함.


반면,

가해자와 피해자간의 합의가

제대로 이뤄지지않은 시점에 제작되고,

개봉한 영화가 난 불편하다 생각되는 사람은

인과관계가 생략된 영화를 소비하기보다는

관련 다큐멘터리와 서적, 기사를 찾아보길 추천함.


이 글이 게녀들의 판단에 도움이 되길

진심으로 바람.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디미토리 전체 이용규칙 (2021.02.17 추가) 14989 2019.01.01 481266 68
공지 토리정원 공지 126 2018.04.19 42860 8
모든 공지 확인하기()
524 영화 (약엄빠) 색감 하나는 기가막혔던 소노시온 - 안티포르노 2 2018.01.20 979 2
523 영화 스포유)강철비에서 개성공단 여직원들이 궁금하다. 2 2018.01.20 748 0
522 영화 밤에 맥주 마시면서 볼 영화!! 추천 받아도 될까? 21 2018.01.19 848 2
521 영화 영화 '골든 슬럼버' ost - 강승윤 'Golden Slumber' 5 2018.01.19 313 0
520 영화 친일 반민족 행위자를 영화화 할 수는 없겠지? 9 2018.01.19 749 0
519 영화 강동원 '골든슬럼버' 메인포스터 공개..숨막히는 도주 현장 35 2018.01.19 1677 0
518 영화 세월호로 영화를 만들기엔 이르지않니 42 2018.01.19 2244 0
517 영화 이충현 감독 단편영화 몸값 볼 수 있는 곳 아는토리있닝? 6 2018.01.19 5550 0
516 영화 최무성X김여진X성유빈 '살아남은 아이', 베를린영화제 초청 3 2018.01.19 473 0
515 영화 홍상수 김민희 신작 '풀잎들' 베를린영화제 초청 11 2018.01.18 1097 0
514 영화 1월 18일 김현정의 뉴스쇼 <훅뉴스/1987과 여성> 4 2018.01.18 223 1
513 영화 초등학생들이 쥬만지를 그렇게 좋아하는지 몰랐당... 9 2018.01.18 1074 0
512 영화 . 15 2018.01.18 726 0
511 영화 메이즈러너 1,2 카카오페이지에서 무료 대여 중 4 2018.01.18 606 0
510 영화 <메이즈러너 1,2> 16분 요약 영상 1 2018.01.18 380 0
509 영화 탁구 남북단일팀 영화장면.gif 11 2018.01.18 1275 0
508 영화 찾아줘) 괴악한(?) 어린이가 나오는 영화 2 2018.01.18 433 0
507 영화 애니 코코 봄 ㅋㅋ (약스포+불호) 15 2018.01.18 974 1
506 영화 디즈니 한국어 더빙 말인데 5 2018.01.18 531 0
505 영화 [SC무비] '메이즈러너3' 22만·'그것만이' 12만 동원, 흥행 지각변동 6 2018.01.18 673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32 633 634 635 636 637 638 639 640 641 ... 663 Next
/ 663

Copyright ⓒ 2017 - 2021 dmito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