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의 영향때문인지.. 늙어서 그런지.. 요즘 책이 진짜 안 읽혀.

눈으로는 분명 문자를 훑고 있는데 머리 속에 입력이 안되는 느낌이라

내려갔다가 다시 올라가서 읽는 경우가 많아ㅠㅠ

주로 철학, 사회과학, 자연과학 책 읽고 

읽으면서 한 글자도 놓치기 싫어하는 스타일이라

다시 읽기를 반복하다보니까 진도가 안나가고 진도가 안나가니까 지치고

지치니까 덮어버리게되고.. 

느리게 읽으니까 보는 양 자체도 줄지만 보는 시간도 줄어버렸어.

(참.. 그 책이 재미없어서는 아님.. 입력만 되면 엄청 신나서 읽거든.

 편하게 읽을 수 있는 책으로 기분 전환하라는 것도 안돼ㅜㅜ

 소설이나 수필 등은 여러번 도전해봤는데 재미없어서 못 봐.. 

 감정이 메마른 인간이라서ㅜㅜ)

그래서 생각한 방법이 타이핑하는건데.. 혹시 해본 사람 있니?

타이핑하는 행위 자체에 몰두하게돼서 오히려 문자로 인식만 할 뿐

내용은 머리 속에 안 들어오려나??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디미토리 전체 이용규칙 (2021.02.17 추가) 15000 2019.01.01 483184 68
공지 토리정원 공지 126 2018.04.19 42889 8
모든 공지 확인하기()
391 도서 고은 문학관에 6000㎡ 땅 제공 철회 … 독이 된 ‘셀럽 마케팅’(이윤택, 배병우, 박재동 관련 내용도 포함) 12 2018.03.01 917 0
390 도서 미투 엉터리 폭로에 자살시도까지…처벌은 고작 벌금 30만 원 103 2018.03.01 2615 3
389 도서 탁수정(책은탁)은 이진우시인에게 허위사실 유포로 형사처분 받았음.twitt 69 2018.03.01 1890 5
388 도서 나토리 최애작가 요네자와 호노부 9 2018.02.28 470 2
387 도서 해리포터 다시 정주행했는데 덤블도어가 최종보스같아 12 2018.02.28 1132 0
386 도서 기욤소설의 매력은 뭘까? 18 2018.02.28 623 0
385 도서 교고쿠 나츠히코.txt(스포) 7 2018.02.28 441 1
384 도서 인테리어 잡지 행복이 가득한 집 3월 3 2018.02.28 508 1
383 도서 최영미 시인의 '고은 성추행' 목격담 44 2018.02.28 1872 3
382 도서 위대한 개츠비 같은 1인칭 관찰자 시점의 영화나 도서 추천 해주겠니?! 6 2018.02.28 286 0
381 도서 필사하려고 하는데 담담하게 묘사하는 문장이 많은 책 있을까? 10 2018.02.28 738 4
380 도서 해리포터 책으로 읽었음 좋겠어 다들 ㅠㅠ 13 2018.02.28 927 0
379 도서 데미안 사왔는데 벨삘 일반소설알려주고가!!! 54 2018.02.27 1538 18
378 도서 지금 읽고 있는 책에서 인상 깊은 구절들 공유해볼래? 6 2018.02.27 354 2
377 도서 필사노트 : 명견만리, 악의,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3 2018.02.27 629 0
376 도서 지금 읽고 있는 책 75p 첫 줄 읽어보자 :) 40 2018.02.27 640 2
375 도서 암살자닷컴 - 킬링타임을 원한다면! 13 2018.02.27 201 1
374 도서 [단독] “고은, 女대학원생 성추행하며 신체 주요부위 노출” 35 2018.02.27 2406 9
373 도서 [단독] "시사만화 거장 박재동 화백이 성추행" 51 2018.02.27 2157 1
372 도서 스페인+포르투갈 여행 중 읽을만한 책 추천해줄래 14 2018.02.26 445 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71 272 273 274 275 276 277 278 279 280 ... 295 Next
/ 295

Copyright ⓒ 2017 - 2021 dmito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