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 불태웠다.


폭풍의 언덕 일본판이라고 소문나서 기웃거리다가 읽었는데 발목 잡혔네.

여기! 폭풍의 언덕의 미치광이를 뺀, 찐헤테로의 눈물 나는 순애보를 읽고 싶다면 여기 누우세요.


1. 아즈마 다로 일대기를 보면서 요코 할머니처럼 니가..난세에 태어났으면 장군감일텐데...를 따라하는 나를 발견.

2. 타인에겐 매우 날을 세우는 다로이지만, 요코에게만큼은 무방비 상태가 돼버리는 걸 보니 마음 아프더라. 특히 첨 오이와케 별장 갔을 때 앞의 가루이자와 별장에서의 일로 상처 잔뜩 받았지만, 요코의 지랄ㅎㅎ에는 가타부타없이 바로 무릎꿇고 고개 조아리고 사과하고 챙겨주는 모습에서 아니 저게 무슨 10대 초반 애의 감성이야 했잖아. 저 장면에서 짠한 걸 넘어서서 울컥 하는 뭔가가 있었음. 이 장면은 나중에 재회하고서도 반복되는데 잔뜩 긴장해서 얼어붙었던 다로가 별장에 처들어온 요코의 "결혼했냐! 결혼했냐고! 애인은? 애인도 없었어? 한번도?!!!!" 고함소리에 바로 또 무장해제ㅜㅜㅜㅜㅜ 세상에 황홀해진 얼굴이라고 표현하다니. 작가님 사약 쎄게 파시네요.

3. 후미코가 요코, 다로와 같이 만나는 걸 좀 꺼려하는 걸 왜지? 왤까? 하다가 콰쾅..........................................................아니............이게 무슨 일이에요................................................후미코가 다로를 끝까지 붙잡아서 학교 다니게 하고 자기랑 같이 살자고 하는데서 누나의 감성만 느끼다가 후반에 어택 받은 나는 어떡합니까ㅜㅜㅜㅜ 그러다가도 첫사랑이자끝사랑은 나 싫다고 도망갔지, 술 처마시며 폐인처럼 살다가 후미코와는 그렇게 되었지, 다로가 도망가듯 미국 가버린 거 백 번 이해 하다가도 후미코도 짠해지는 거. 저렇게 똑똑하고 영민한 여성이 사회경제적 위치 때문에 식모살이 하는 것도 가슴 아프고................

4. 이 소설이 소설인지 논픽션인지 헷갈릴 정도로 실제 작가가 개입을 많이 해서 등장인물들이 더 현실감 가진 듯 해. 어후. 실제 저런 사례 참조했다면 구글 이 잡듯이 뒤졌을 듯.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추천
전체공지 ⚡ 서버이전 및 확장 계획 안내 (1월 말까지 접속 불안정) 142 2021.01.12 10421 0
전체공지 디미토리 전체 이용규칙 14805 2019.01.01 459340 68
공지 도서 [집계 결과] 2020년 11월 토리들의 독서 기록 + 12월에 뭐 읽지? 20 2020.12.04 1901 15
공지 토리정원 공지 126 2018.04.19 42302 8
모든 공지 확인하기()
5299 도서 로도스도전기 25주년 기념판 텀블벅 진행중 3 2020.10.28 194 0
5298 도서 이영도 SF 단편소설집 <별뜨기에 관하여> (10/30) 출간 예정 5 2020.10.28 385 0
5297 도서 문득 어릴적 보았던 그림체 예쁜 동화전집이 생각나 중고로 샀음 8 2020.10.28 610 7
5296 도서 무거운 주제 책 추천해줄수있어?? 21 2020.10.28 463 5
5295 도서 (스압) 정신과 의사가 6살 아이의 치료를 포기한 이유 16 2020.10.27 1613 0
5294 도서 존 윌리엄스 스토너 왜 이렇게 평이 좋은 거야? 9 2020.10.27 452 0
5293 도서 이승우 작가 소설 처음으로 읽어보려는데 추천해 줄 수 있어?? 9 2020.10.27 295 0
5292 도서 클래식 클라우드 24번째 이야기 <드가> 11 2020.10.27 234 0
5291 도서 조너선 사프란 포어 <우리가 날씨다> (10/28) 출간 예정 2020.10.27 131 1
» 도서 미즈무라 미나에 [본격소설] 후기(스포) 1 2020.10.27 141 0
5289 도서 세계미래보고서 시리즈 읽어본 톨 있니? 2 2020.10.27 137 0
5288 도서 듀나x이산화 - 짝궁 (10/26) 출간 2020.10.26 125 0
5287 도서 쾌락적인 소설 추천해줘 (노정에도 같은 글 올렸음 주의) 5 2020.10.26 544 1
5286 도서 환멸나는 여혐으로 점철된 한국문학사 한남문학사 14 2020.10.26 1899 46
5285 도서 <오래된 미래>에 나오는 라다크의 모계사회 모습 7 2020.10.26 286 4
5284 도서 [진짜 재밌는 책 없을까]에서 내가 보고 싶은 책 댓글 정리 한 것(스압) 99 2020.10.25 5133 382
5283 도서 도서정가제에 대해 소비자 입장에서 잘 쓴 글을 봐서 가져와봤어 1 2020.10.25 257 4
5282 도서 이 책 좀 찾아줄 수 있겠니? 4 2020.10.25 186 0
5281 도서 일반 에세이보다 훨씬 좋은 책을 발견했는데 만화책이야..여기다 추천글 써도 되니? 21 2020.10.25 1322 2
5280 도서 찾아줘) 어릴때 읽었는데 도저히 못찾겠어ㅠ 줄거리요약있음. 10 2020.10.25 675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 287 Next
/ 287

Copyright ⓒ 2017 - 2021 dmito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