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토리숲

사람 간에 얼굴 보고 목소리 듣고 서로 안면 익힌다는 게 얼마나 차이가 큰지 모름. 회사 다닐 때도 메신저로만 연락하면 암 것도 안 해고 일도 안 해주던 사람이 공장 내려가서 얼굴 보고 인사한 뒤로는 업무 협조 잘 되고 이런 경우 수두룩하다. 작가와 담당피디 간의 관게도 마찬가지임. 


우선 이 사람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는지 그리고 어떤 성향인지 메일로는 알 수 없는 비언어적 표현을 한 번의 미팅으로 알 수 있다. 절대 메일만으로는 이 사람이 나와 잘 맞는 사람일지 알 수 없어. 물론 미팅 한 번으로 이 사람 속내를 다 알 순 없지. 하지만 적어도 나와 대화 핑퐁이 되는 사람인지 상식적으로 생각하는 사람인지 정도는 알 수 있다. 

일을 하면서 연락도 쉽게 할 수 있지. 메일로만 주고 받는 사람은 급한 일도 메일로만 할 수밖에 없어. 얼굴 한 번 안 본 사람에게 전화를 한다는 거.. 쉽지 않잖아? 하지만 미팅까지 한 상대라면 전화도 어렵지 않지. 급한 일도 빠르게 처리할 수 있다는 거야. 

그리고 담당자 입장에서도 내가 얘기해보고 통화해본 작가와 메일로만 주고받는 작가를 똑같이 대할 수 없어. 조금 더 안면이 있는 사람을 신경 써줄 수밖에 없음. 


여기서 담당자와 사적인 얘기를 많이 하고 친해지라는 말이 아님. 또 반대로 너무 친해지면 불합리한 일이 있을 때 항의를 하기도 어렵고, 감정을 공적 영역으로 끌고 오게 되면서 자기 일에도 방해가 될 수 있음. 적당한 사회관계를 유지하는 정도면 충분함. 


그래서 계약 전에 적어도 한 번은 담당자와 해당 팀장과 미팅을 짧게라도 하는 걸 추천해. 출판사 직접 가서 미팅해도 좋고(회사 분위기도 볼 수 있으니까) 지방이어도 보통 출장 와서 만나줄 거야. 계약서 보면서 물어볼 거 물어보고 요구할 거 요구하고, 그 자리에서 하기 어려우면 그냥 잡담이라도 해보는 게 좋다고 생각해. 요새 뭐 기다무나 리다무 분위기는 어떤지, 어떤 게 잘 나가는지 이런 것도 물어볼 수 있는 좋은 기회니까 미팅하는 거 넘 겁먹지 말구 해보자 ㅎㅎ 

 비회원은 댓글 열람이 불가능합니다. 로그인 해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전체 【영화이벤트】 박진영 X 김영민 X 김동휘 X 송건희 X 허동원 🎬 <크리스마스 캐럴> 시사회 초대 이벤트 27 2022.11.24 12734
전체 [⭐] 스크랩 분류 기능 업데이트 (22/11/24) 2022.04.28 23704
전체 디미토리 전체 이용규칙 2021.04.26 347102
공지 [식음료] 게시판 신설 OPEN 안내 🎉 2022.09.03 46987
공지 도토리숲 규칙 125 2018.05.19 153811
모든 공지 확인하기()
30550 주거 겨울패딩 퀘퀘한 냄새 어떻게 빼? ㅠㅠ 12:28 49
30549 프리랜서 작가 타이틀 가지고 싶어서 계약하는 거 어떻게 생각해? 7 12:22 122
30548 자동차 토욜에 눈 비 온다는데.. 운전 안하는게 낫겠지?(초보) 2 12:01 80
30547 취미 커미션 신청 자주해주시는데 주의사항 안 읽어주시는 분... ㅠㅠ 4 11:54 150
30546 육아 조선족 시터 어때??? 20 11:46 344
30545 역사 여왕시녀 인종차별 사건 반응들 쭉 보는데 5 11:35 230
30544 역사 해메는 정말 흥미로운 대상인거같음 2 11:25 201
30543 취미 재봉톨들아 패턴은 주로 구입하는 편이니? 1 10:46 79
30542 자동차 기능보다 도로주행이 더 쉽지않아? 2 10:20 152
30541 육아 가정 어린이집 겨울방학 23 09:58 502
30540 자동차 급하게 중고차 사야하는데 현대 베뉴 어떨까 9 09:42 239
30539 취미 조카랑 레고 2 2 09:04 214
30538 육아 시터를 또 바꾸게 될거같은데... 아기한테 괜찮을지 모르겠어 10 08:40 690
30537 프리랜서 완결까지 20화 남았다 진짜 이 작품 인기가 개망이라 우울증 걸릴뻔 했는데 6 06:37 667
30536 자동차 진짜 아기가 타고 있어요 붙여놓고 14 02:17 1224
30535 육아 28개월 딸 역할놀이 하기에 좋은 장난감이 뭘까? (feat. 크리스마스 선물) 8 01:06 596
30534 역사 인종차별 발언한 수잔허시 그 사람 엘리자베스여왕 침실시녀 출신임. 8 01:00 1223
30533 육아 맨날 늦는 남편... 내가 뭘 할 수 있을까? 20 00:31 1332
30532 육아 아이를 위해 죽도록 노력하는데 지쳐ㅠㅠ 7 2022.11.30 1200
30531 역사 버킹엄 스탭 중 한명이 인종차별적 발언으로 사임 28 2022.11.30 1472
 목록  BEST 인기글
Board Pagination 1 2 3 4 5 6 7 8 9 10 ... 1528
/ 1528

Copyright ⓒ 2017 - dmitory. All rights reserved.